My Page

수입 과일에 부착된 스티커 숫자(PLU 코드) 도움 안 된다



최근 한국에서 수입 과일에 부착된 숫자 스티커에 대한 기사가 나왔고, 이 기사가 소셜 미디어를 통해서 많이 공유가 되었더랬습니다.(포털에서 "수입과일에 붙어 있는 스티커 숫자의 숨겨진 비밀"로 검색해보시면 압니다.) 좋은 정보는 공유해서 널리 알려야 하는 게 맞겠지요. 그러나 여기에는 한 가지 허점이 있어서 부연 설명이 필요할 듯 싶습니다. 저는 미국에서 생활하고 있고, 또 제 업이 건강 분야이다 보니 그냥 넘어갈 수는 없겠더군요. 우선 수입 과일에 부착된 스티커의 숫자, PLU 코드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PLU 코드 의무 사항 아냐



PLU 코드(Price Look Up Code)의 숫자가 의미하는 바는 이렇습니다.

3으로 시작하는 네 자리 숫자: 방사선조사 식품(Irradiated Food)
4로 시작하는 네 자리 숫자: 전통재배 식품(Traditionally Grown)
8로 시작하는 다섯 자리 숫자: 유전자 변형 식품(Genetically Modified Food)
9로 시작하는 다섯 자리 숫자: 유기농(Organic)
그런데 이 PLU 코드는 소비자의 알권리를 충족시키기 위해서 고안된 게 아니라, 품목별 재고 정리의 편리성을 위해서 고안된 번호입니다. 쉽게 얘기해서 마트에서 정리하기 좋으라고 개발된 코드란 의미죠. 그래서 꼭 이렇게 해야한다는 의무 사항이 아닙니다. 즉 강제성이 없다는 얘기지요.


숫자만 믿으면 속기 쉬워

생각해봅시다. 유기농으로 생산하는 이들은 떳떳하게 9로 시작하는 다섯 자리 숫자로 스티커를 부착하려고 하겠지요. 그러나 유전자 변형 식품의 경우에는 8로 시작하는 다섯 자리 숫자 스티커를 부착하려고 할까요? 안 하려고 합니다. 그럼 어떻게 할까요? 다른 숫자 코드로 신청을 합니다. 그래도 될까요? 됩니다. PLU 코드를 관리하는 IFPS(International Federation for Produce Standard)는 신청한 식품이 유전자 변형 식품인지 여부를 검증하지 않습니다. 



PLU 코드가 원래 이런 걸 검증하려고 만든 게 아니라 재고 정리의 편의성 때문에 만들어진 거라 그렇습니다. 게다가 수많은 식품들을 일일이 검증하려면 그만큼의 조직과 시설이 갖춰져야 하는데 이는 곧 충분한 자금이 있어야 한다는 뜻이겠지요. 하고 싶다고 해서 할 수 있는 것도 아니란 뜻입니다. 결국 3이나 4 또는 9로 시작하는 숫자라고 하더라도 유전자 변형 식품이 있을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그래서 PLU 코드는 실효성이 없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8로 시작하는 식품, 제로

재밌는 사실 하나 알려드리겠습니다. 그럼 지금까지 8로 시작하는 PLU 코드의 식품은 몇 개나 있을까요? 단 하나도 없습니다. 그래서 2015년 7월 IFPS에서는 8로 시작하는 PLU 코드의 용도를 변경하겠다는 내용을 발표합니다. 업계의 요구도 있고 해서 변경하려고 하는데 아직까지 어떻게 변경할 지에 대한 내용은 정해지지 않았습니다. 



유전자 변형, 문제일까?

유전자 변형 식품의 안전성에 대해서는 여전히 논란 중입니다. 안전하다고 장담할 수 없다는 얘기지요. 미국에서는 이런 사회적 분위기 때문에 한쪽에서는 미래 기술이라 자랑스럽게 여기면서도, 정작 유전자 변형 식품 생산자는 스티커 부착을 꺼려하고, 식품 업계에서는 유전자 변형 식품 표기 의무화를 어떻게 해서든 막아내려고 합니다. 참 아이러니하지요? 안전성 여부는 여전히 논란 중이니 차지하고라도 소비자의 알 권리를 위해서는 표기 의무화는 해야 바람직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스티코 매거진 로고

댓글

  • 댓글이 없습니다. 첫 댓글의 주인공이 되세요.
Joshua  Cho 사진
Joshua Cho Joshua  Cho 프로필 Joshua  Cho 블로그 Joshua  Cho 페이스북 Joshua  Cho 유투브 TOTAL: 1개의 글 SUM: 4,865조회 AVG: 편당 4,865명 조회

미국 LA에서 윌셔 스파인 센터를 운영 중이며, '암을 고치는 미국 의사들'이란 책의 역자이기도 하다. 잘못된 건강 정보가 많은 요즈음 '의료 정보'가 아닌 균형 잡힌 '건강 정보'를 제공하려고 노력하고 있다.